세계가 충돌할 때 (1951), 50년대 만들어진 지구종말 '2012'


◆재난 영화 2011.07.23 07:00 Posted by mullu



세계가 충돌할 때 (1951) When Worlds Collide

루돌프 마테
출연 바바라 러시, 리차드 데르, 존 호이트, 산드로 기글리오, 래리 키팅

지구 종말의 날, 현대판 노아의 방주..

1933년도에 쓰여진 소설이 원작이라고 하는 '세계가 충돌할때' 얼마전 롤렌드 에머리히 감독이 선보인 영화 '2012' 의 50년대 판이라고 하겠다..

괴행성이 태양계에 진입, 지구와 충돌, 지구 종말이 다가오며 인류는 살아남기 위해 우주선을 제작해 선택받은 사람들과 동물들을 태우고 새로운 행성을 찾아 떠난다는 스토리 이다..설정등은 조금 차이가 있지만 큰 플롯은 2012와 별 차이 없다..지구가 멸망한다는 사실 앞에서 생존하기 위해 범 인류적으로 우주선을 다량 제작하고 극 소수의 선택받은 사람들 몇명만 지구를 탈출 한다는 이야기..2012는 배를 제작해 조금더 많은 사람들을 태운다는 것이 다르다..


스토리는 그렇다 치고 가장 관심을 끄는 부분은 바로 지구종말 이라는 어마어마한 장면을 50년대 기술로 어떻게 구현했는가 되겠다..당시로서는 미니어쳐를 이용한 최첨단의 특촬 효과들과 거대 제작비가 동원된 블록버스터 물임을 알수있다..당시대 사람들에게 요즘의 2012 와 같은 충격을 준 이 영화는 시대상으로 봤을때 흑백 영화가 분명하나 현재는 컬러가 입혀져 새롭게 마스터링 되있다..


50년대 미국 상황에서 성경의 구절이 영화 처음 등장한다..노아에게 하나님이 지구가 사람들로 너무 엿같이 변해서 다 부수겠다는 구절이 오프닝으로 나온다..

두개의 행성이 지구를 향해 돌진중..

남 아프리카의 천문학자 브론손은 두개의 행성이 지구로 돌진중이라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조사하고 조사해 봐도 확실하다는 판단하에 사실을 알리기 시작하는데 일단 정부는 처음엔 헛소리라고 무시해 버린다..


그러나, 검증에 검증을 더해 충돌이 확실하다는 것이 밝혀지자 전세계는 난리가 난다..당연하지..알파와 베타로 명칭 지어진 두개의 행성중 알파는 지구를 근접해 지나가게 되며 이때 지구는 와장창 깨져 나가지만 결정적 충돌은 그 이후 8개월 후 다시 궤도를 돌아 지구와 충돌하게 된다는 사실을 알게된 전세계 과학자들은 일치단결, 우주로 나갈수있는 우주선을 대량으로 제작 하는데 총력을 기울인다..

현대판 노아의 방주 우주선..


최대한 많은 지구인을 태우기 위해 지어 대지만 당연히 한계가 있다..전 지구인을 태우기에는 당연히 택도 없고..누가 타고 누가 죽을것인가..어마어마한 경쟁률의 선별 작업이 시작된다..노아의 방주처럼 동물들도 한쌍씩..

 


일단, 행성 하나가 지구를 빗겨 지나가면서 나와줄수 있는 재난은 다 나와준다.지진, 화산폭발, 쓰나미..이제 8개월 후에는 진짜가 온다..미니어쳐를 이용한 이 장면은 당시대 기술로 봤을때 다른 동시대 헐리우드 영화들에서 보기힘든 장관이 아닐수 없겠다..그러나 흑백을 컬러로 입히면서 보다 사실적으로 손질을 봤다고 봤을때 일본의 흑백 고질라 보다는 조금 떨어지는듯..

영화 2012 의 주인공이 선택받은 사람들이 아니면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한다면 이 영화는 선택받은 주인공이 살아남게 되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영화에 등장하지 않는 수십억의 인구는 생각지 말아야 한다..그냥 지구와 함께 운명을 맞겠지..

 

 

 


마지막, 이들이 살아갈 행성을 발견하고 착륙에 성공, (이야~! 만화 행성이다..).여러대의 우주선중 주인공이 탑승한 우주선 하나만 제대로 된 행성을 발견하고 착륙, 생존에 성공하게 된다..다른 우주선은 모두 연락이 끊겼으니 결국 몇십명 못살아 남았다는 말...

50년대 당시의 컴퓨터 그래픽이 아닌 황홀한 핸드그래픽이 펼쳐지며 아아아 장엄하게 끝을 맺는다..이 영화는 '지구가 충돌한 후에'  'After Worlds Collide' 라는 제목의 속편까지 제작 되었으며 속편은 이 우주선의 생존자들이 새 문명을 개척하면서 살아남는 장면을 그리게 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최미순 2011.07.28 15: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님이 말씀이시고 예수님이 말씀이시라면 성경말씀을 몰라도 구원받을수 있을까요?

    참으로 생각해봐야합니다. 여러분 참으로 생각해 봐야합니다.

    오늘날 기독교 현실을 바라봐야 합니다. 어디로 가야 구원을 받을수 있는지? 부패한 그곳에 거룩하신 하나님과 예수님과 거룩한 영들이 오실수 있는지를.....성경말씀을 통해서 본다면 그 답을 알수 있을것입니다.

    예수님이 만민의 죄를 지고 올라가시기전 유월절밤에 제자들과 세우신 새언약의 말씀을 기억해야 합니다.

    그 새언약의 내용을 상고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나라가 임할때까지 이루기까지 포도나무에서 난것을 먹지 못한다는 말을 기억해야합니다.

    하나님의 나라가 임할때에 먹을수 있는 포도나무에서 난것이 무엇인지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포도나무가 예수님이라면(요15;1), 그분에게 나오는것은 무엇일까요? 바로 말씀입니다.

    그렇다면 십자가에 못박혀 돌아가신지 삼일만에 살아나시고 승천하셨다면 피로 세우신 유언서인 새언약(신약)의 말씀을 몰라도 될까요?

    말씀을 몰라도 된다는 그 말은 누구의 말인가? 성경을 통해서 말씀을 몰라도 된다는 말이 참인지 확인하셨나요?

    참으로 구원받기를 원하고 천국을 가기를 원하신다면 하나님이 말씀이시고(요1:1), 예수님도 말씀(요일1;1)이시라면 왜 그런 말씀을 하셨을까도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오직 하나님께서는 말씀과 함께하시고, 그 말씀이 속에 있는 사람과 함께 합니다. 그렇다면 나는 얼마나 성경말씀속에 있는 하나님의 뜻과 생각과 계획을 알고 있었나요?

    아들과 아들의 소원대로 계시를 받지않는자는 참하나님을 모른다고 했다면(마11:27) 계시를 받는자는 참하나님을 안다는 것이죠..

    그렇다면 참하나님을 알게 된다는 것은 그냥 이름만 안다고 하나님을 아는 것은 아닐것입니다.

    하나님을 안다는 것은 그분의 생각과 마음을 읽고 그 마음을 알아서 그 마음을 시원케 행해드리는 것이 바로 효도일것입니다.

    이 글을 읽고 계신 분은 과연 성경말씀속에 있는 참하나님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계신가요?


    종말(세상끝)의 징조가 무엇이 있으며, 과연 기근과 기갈이 성경의 참뜻이 무엇인지 아시나요?

    세상끝이 지구종말, 인류멸망일까? 그것이라면 요3:16절말씀을 빼야 할것입니다.

    하나님은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이신 예수님을 주신것은 멸망치 않게 하시위함이라는 것인데

    지구촌이 다 폭파해서 없애버리고 믿는자들만 휴거되어 올라간다면

    그 믿는사람들의 가족중에 믿지 않는자가 있다면 핵폭탄으로 몸이 불타는 모습을

    그들의 가족을바라보는 믿는자의 마음은 어떠할까요?

    그것이 눈물을 씻어주시고 애곡과 고통이 없는 하나님의 나라 천국, 낙원일까요?

    그의미를 성경적으로 알게 되면 참으로 하나님께서 우리를 사랑하심을 느끼게 될것입니다.

    알고 싶으시다면 쪽지나 메일(qlcdmlahdla@hanmail.net)로 꼭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2. Favicon of http://myvirilityex.com/ BlogIcon virility ex 2011.10.25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상적인 읽기.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