늑대아이 (2012), 참된 부모의 사랑을 일깨우는 아름다운 동화


애니메이션 2013.03.31 09:00 Posted by mullu


 

늑대아이 The Wolf Children Ame and Yuki, 2012

 

감독 호소다 마모루

출연 미야자키 아오이, 오오사와 타카오, 쿠로키 하루, 니시 유키토

 

늑대인간과 사랑해서 가진 늑대아이..

 

일본의 애니메이션중 걸작들이 많은건 누구나 아는 사실..그 목록에 집어 넣어도 전혀 손색이 없는 따뜻한 감동적 이야기. 늑대아이는 요즘 유행하는 인간종이 아닌 존재 ( 뱀파이어와 사랑하는 트와일 라잇이 대표젹) 와 사랑을 나누는 로멘스가 아니다.. 그 이후에 일어나는 별종의 아이들을 갖게된 엄마의 아이들 양육 이야기 이다..

 

 

어른이라면 충분히 자신을 콘트롤 하면서 사회생활을 할수도 있을테지만 어린 아이들은 그것이 불가능하다. 과연 엄마는 아이들을 위해 무엇을 할것인가..영화속에서 이 젊은 엄마는 그런 상황에서 선택 할수있는 유일한 길..인간 사회와 동떨어져 자연속에서 아이들을 키우는 삶을 택하게 된다..자신의 인간적인 삶을 모조리 희생하게 되는것..

 

 

 

대학생때 만나 사랑하게 된 남자가 사실은 늑대인간의 유일한 후손임을 알게되면서 주인공은 망설임 없이 사랑을 택하지만..불행하게도 남자는 비오는날..사고를 당해 죽게된다.인간들에겐 한마리 들짐승이 죽는 단순 사고지만 이 여인에겐 세상 모든것이 무너져 버리게 된다..남겨진 아이둘..젊은 엄마에게 닥친 시련은 단순 아이둘을 혼자힘으로 키워야 하는것만이 아니다..

 

 

늑대 아이들은 정체성을 알게되기 전까진 본능이 지배한다..늑대와 인간을 번갈아가며 변하는 아이둘을 인간사회에서 키울수는 없는법..산속의 버려진 집을 찾아 산중 생활을 하면서 자연과 아이들을 하나로..선택은 아이들의 자율적 판단에...

 

 

영화를 보던 관객들이 눈물이 나는 이유는..바로 이 아이들이 점점 커가면서 자신들의 길을 선택하면서 부모의 사랑과 감정을 이해하기 때문이다..학교를 다니게 되면서 인간의 길을 선택하는 누나와 늑대의 길을 선택하는 동생..그리고 어느것이 더 옳은지 판단하지 않는 엄마의 무한 애정..아마도 자신의 잣대로 아이들의 행복과 인생을 결정지으려는 일반적인 부모들에게 진정한 사랑이 무엇인지  자식을 키우는 부모라면 한번쯤 꼭 봐야만 될 영화일수도 있겠는데 역시나..현실적 상황과는 전혀 동떨어진 아름다운 이야기..말 그대로 동화같은 이야기 일수 밖에 없겠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