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헐리웃/유럽/액션

일라이 (2010) 교회에 끌려가는 기분을 느낀 오락영화.


일라이 (2010) The Book of Eli

감독 알버트 휴즈, 알렌 휴즈
출연 덴젤 워싱턴 (일라이 역), 게리 올드만 (카네기 역), 밀라 쿠니스 (솔라라 역), 레이 스티븐슨 (레드릿지 역), 제니퍼 빌즈 (클로디아 역)


올해 처음 예고편을 보면서 기대했었던 영화중 하나가 일라이 였다. 흑백도 아니고 칼라도 아닌 미묘한 영화적색상에 그래픽같은 영상..덴젤 워싱턴과 게리 올드만..기대를 안할래야 안할수 없었던 영화였지만

막상 영화를 보고 난후는 맥이 다소 빠지는 기분이 들었었던 영화이다.노골적으로 기독교의 성서라고 하는 바이블을 찬양하는 영화이기 때문에 종교인들이 아니면 다소 기분 나빠질 소지가 다분히 있는 영화이다.폐허가 된 미래의지구,마지막 한권남은 바이블을 차지하기 위한 싸움이 주제이다..새 지구를 건설하는 이정표가 지금의 성경이라는 바이블이다..다시 신앙심을 가져야만이 인류의 미래가 있다라는 기독교인들이 보기에 너무나 착한 주제를 담고있는 영화이다.


2043년, 폐허가 된 지구를 구할 수 있는 마지막 희망의 열쇠…
지키려는 자 VS 빼앗으려는 자
인류의 운명을 건 마지막 대결이 시작된다!

모든 생명이 잿빛으로 변해가고, 물 한 모금조차 얻기 힘든 인류.
멸망의 위기에 놓인 세상을 구할 수 있는 마지막 열쇠 둘러싼 목숨을 건 대결이 시작된다!
지상 최후의 문명 도시로 이를 전달하기 위해 지키려는 자, 일라이.
그리고 세계 지배를 위해 이를 빼앗으려는 자, 카네기.
이들은 각자의 목적을 위해 서로를 공격하는데…

이제, 대결을 시작되었다!
인류의 마지막 운명을 확인하라!



서양의 문명이 기독교를 바탕으로 세워진 문명임을 일깨워줬던 종교찬양 영화였던것으로 기억한다.

여기서 일라이는 지구상 단 한권남은 바이블을 운반하는 사명을 지닌 자이다.그리고 게리 올드만은 실제적 마을을 지배하지만 사람들을 자발적으로 복종시키기 위해 성경이 필요하다..이 성경 한권을 차지하기 위해 벌어지는 싸움을 다룬 영화이다.

기독교인들이 적극 추천할만한 종교적 영화 이므로 종교인들은 '할렐루야' 감동을 받으며 기도 하겠고 종교에 별 관심없는 분들에게는 성서의 믿음을 강요하는 느낌을 받을수 있는 불쾌한 영화가 될수도 있겠다.액션등은 상당히 볼만하며 무엇보다 영상미가 돗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