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영 방송불가,속보이지만 알면서도 속아.


카테고리 없음 2009. 11. 14. 11:21 Posted by mullu



가수 이수영의 신곡 '내 이름 부르지마' 뮤직비디오가 한 케이블 채널로부터 방송불가 판정을 받았다고 합니다. 이수영 측은 14일 "공중파 보다 심의에 비교적 자유로운 케이블의 한 방송사가 몇몇 장면을 이유로 '내 이름 부르지마' 뮤직비디오에 대해 방송 불가 판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온라인을 통해 이미 공개된 이수영의 뮤직비디오는 배수빈, 진보라 등이 중국의 한 사막에 고립된 설정으로 올 로케로 촬영 됐으며, 창 감독 특유의 뛰어난 영상미로 화제를 얻고 있는 작품입니다.
 

심의 기준이 까다로운 지상파가 아닌 케이블에서 부적합 판정을 받은 부분은 배수빈의 액션장면이랍니다. 사막 액션신 중 등장하는 칼과 남자 주인공 배수빈의 최후를 알려주는 피가 실감나게 표현됐다는 이유로 문제가 됐습니다.

케이블방송에서 '내 이름 부르지마'를 방영하기 위해서는 대다수의 장면에 모자이크 처리를 하거나 흑백 처리를 하는 등 대대적인 보수 편집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합니다.이번 뮤직비디오는 침체되어 있는 음반시장의 여건상 억대 제작비가 불가능 한 상황임에도 억대에 가까운 비용을 들여 직접 중국 로케이션을 다녀오는 등 많은 공을 들인 뮤직비디오라고 합니다.

이수영의 소속사 관계자의 말을 들어보겠습니다.

"당초 심의를 대비해 문제가 될 만한 대다수의 싸움분량을 잘라내고 가장 중요하지만 문제되지 않을 몇 장면만 남겨둔 상태로 편집했기 때문에 재 편집이 쉽지가 않은 상황이다. 자칫 홍보활동에 지장을 주지나 않을까 우려된다"

"요즘 침체되어 있는 음반시장 여건으로 보면 웬만해서는 억대의 제작비를 들일 수 없는 상황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뮤직비디오는 억대에 가까운 비용을 들여 직접 중국 로케를 다녀오는 등 많은 공을 들였다"며 "이수영을 비롯해 기획사와 뮤직비디오 제작사 모두 당황하고 있다"

"심의의 문제는 당연히 지켜야 하는 것이므로 후 편집을 통해 재심의를 요청 할 것이지만 자칫 내용 전달이 제대로 되지 않을 우려가 있어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


문제가 된 뮤직 비디오를 보도록 하겠습니다.



이수영측에서는 지상파도 아닌 케이블 한곳에서 방송불가 판정받았다는 이슈 하나로 많은 사람들에게 뮤비를 보게끔 만들었습니다..케이블 한곳에서 방송불가라는것이 당장은 장애물 같지만 홍보라는 측면에서는 성공했다고 생각이 듭니다.

이런게 방송 불가라면 TV 에서 액션이나 공포영화 같은 영화는 아예 틀지 말아야죠.가장 효과적인 홍보전략중 하나가 노이즈 마케팅임을 생각할때 고의든 진실이든, 신곡을 가장 효과적으로 알리는데는 성공했다고 보여 집니다.케이블 한곳 에서 방송불가 받았다고 속상한척 광고 하시지만 실제 속은 기쁘실듯...^^ 아닌가요? 아님 말고요..저라면 화제가 되고 순식간에 알려지니 더 기뻤을것 같네요.이수영씨  케이블 한곳에서 방송불가 받았다고 너무 슬퍼하지 마세요. 전화위복이 될수도 있으니깐요.^^

※로그인도 필요없는 아래 손가락 추천 한번 쿡 눌러주시면 네오스타 에겐 큰 힘이 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이트세이버 2009.11.14 18: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 가리고 아웅이죠. 요새 저런 걸 믿는 사람도 드물 것이고...

    • Favicon of https://neostar.net BlogIcon mullu 2009.11.14 2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슈에 몰리는 사람들을 위한 깜짝 이벤트라고 저도 생각이 드네요.정말 너무하다 싶은 장면들도 여과없이 보여주는 요즘 방송 행태를 보면서 뜬금없이 방송불가라..뮤비방송불가 노이즈 마케팅이 하나의 전략으로 자리잡는듯 합니다..^^